홈 > 사건사고 > 사건사고
사건사고

호주 남성, 아내 말 들고 산책나갔다 2.7㎏ 금덩어리 횡재

호주뉴스 0 45688 0 0


‘아내 말을 들으면 좋은 일이 일어난다'는 말이 현실로 나타났다. 호주의 한 남성이 담배를 끊고 우울하게 지내자 그의 아내가 산책하러 나가라는 말에 따라 밖에서 거닐다 2.7㎏의 금덩어리를 발견했다.

호주 빅토리아주 케랑 지역에서 오랫동안 광부로 일해온 믹 브라운(42)은 최근 집에서 빈둥거리다가 아내의 조언으로 산책을 나갔다가 이런 횡재를 했다고 미러 등 언론이 전했다.

그는 집 근처에서 13만5000달러(약 1억5000만원) 가치의 2.7㎏의 금덩어리를 발견했다. 이 지역은 옛날 금광이 있던 지역으로 지난 2013년에도 5.5㎏의 금덩어리가 발견된 적이 있다.

브라운은 또 "인생에는 집에 가만히 앉아서 TV를 보는 것보다 더 많은 것이 있다"고 주장했다.

운이 좋은 이 남성은 금덩어리를 팔아 4명의 딸, 아내와 함께 멋진 저녁식사를 하고 밀린 세금을 내고 아이들이게 스파 욕조를 마련해 줘야겠다고 밝혔다.


0 Comments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